지난 14년간 개발되어 온 <날개셋> 한글 입력기의 유구한 역사를 표 하나로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문득 이런 표를 한번 만들어 보고 싶었다. ^^

버전 플랫폼/모듈 구조 편집기의 에디팅 엔진 입력 기능 기타
1 ('00) 편집기+라이브러리 2바이트 조합형 기반. 옛한글 지원 안 함
줄당 글자수 제한 있었음
16비트 입력 단위
글쇠배열만 차이가 나는 2개의 입력 항목
세벌식 모아치기, bksp 없이 낱자 수정, bksp 달라붙기+역도깨비 등의 세벌식 응용 기능 최초 제공
 
2 ('02) 초보적인 수준의 플러그 인과 TSF 모듈 한컴 2바이트 기반+완조형 옛한글
줄당 글자수 무제한+탭+자동 줄바꿈 최초 지원
32비트 입력 단위
최대 4개의 독립된 입력 항목
입력 설정치의 한계값이 더 커짐
가상 낱자, 최종 변환 규칙 도입
한글 입력 순서 재연 기능 최초 도입
편집기 프로그램은 이때 지금과 같은 골격을 거의 갖춤
3 ('04) 유니코드 API 기반
최초로 외부 모듈 도입
플러그 인 구조 확립
지금과 같은 파일 구조, 제어판 UI 확립
유니코드. 조합형 옛한글 표현 가능해짐
TSF+운영체제 IME를 통한 입력도 지원
불연속 다중 블록, drag & drop 최초 지원.
초보적인 수준의 undo 지원
64비트 입력 단위 확립
임의의 개수의 입력 항목과 전환 규칙 (단축글쇠)
한글 여러 성분을 한 글쇠에 한꺼번에 배당
입력 스키마+문자 생성기 계층 확립
글쇠와 오토마타는 수식 기반
임의의 문자 조작 프로토콜 뼈대 첫 도입
특수 도깨비불, 결합 축약 규칙, 사용자 정의 조합
지금과 같은 형태의 제어판 UI
도움말 전면개정
4 ('06) 64비트 바이너리 도입
지금과 같은 디렉터리 구조 확립
외부 모듈 안정화, Windows Vista 규격 지원 추가
undo 알고리즘이 훨씬 더 강력해짐
조합 상태를 표시하는 방법(cursor/밑줄 등)이 더 정교해짐
세로쓰기 지원
  다양한 외부 글쇠배열 파일 읽기 기능
XML parser, 상수 명칭 테이블 도입
외부 모듈에서 옛한글 입력 가능해짐
지금과 같은 형태의 다국어 UI 지원
5 ('08) 변환기, 입력 패드 도입
입력 설정 파일 포맷이 지금과 같은 형태로 완전히 정착함
시스템 DLL 의존 방식 변경
유니코드 5.2 옛한글 추가 지원
비정규화 문자열도 정상 처리하고 비표준 동작 없어짐
임의의 조합 테이블을 내장한 한글 글꼴 지원
문자 조작 프로토콜 1차 개정
보조 입력 도구 도입
다중 문자, 음절 구분 방식이 다른 다중 한글 자모 추가
예제 입력 도구 추가
6 ('11)   대용량 데이터를 처리하는 속도가 훨씬 더 빨라짐
텍스트 변경 후 화면을 갱신하는 알고리즘을 전면 개선함
초-종성 공유 낱자 결합 규칙, 두벌식 종성 전용 타입
자동 조합 종료 타이머
bksp 동작 방식 세분화
단어 단위 한자 변환
사용자 정의 글쇠 인식 기능
다양한 텍스트 필터 추가
도움말 전면개정
7 ('13) 외부 모듈에 Windows 8 지원 추가   내부 입력 로직 및 (한글 입력 순서 재연 기능) 전면 개편
문자 조작 프로토콜 2차 개정
후보 변환 기능 세분화(#1~#4)
글자판 전환 수식에 C, N 변수 추가
bksp 동작 연쇄 적용 옵션
고급 입력 스키마, 고급 입력기에 고급 치환 기능 추가
TSF A급 한정, 외부 모듈에서도 옛한글에 대한 고급 조작 가능해짐
프로그램 아이콘 전면개정

1.x부터 7.x까지 각 메이저 버전대에서 이뤄진 진짜 중요한 과업들을 정리하였다. 저 표에 아이템 한 줄을 적기 위해서 최하 수 주~한두 달 가까이 작업을 해야 한 것들이 즐비하다. 14년 짬밥이 어디 간 게 아니다.

역시 3.x대가 제일 파격적인 변화가 많았다. 그러나 그 변화가 사용자들에게 제대로 와 닿기 위해서는 4.x 이후에서 도입된 무수한 편의 기능들이 뒷받침돼야 했다.

각 시기별로 중점적으로 개발이 진행되었던 분야가 있다. 일종의 유행이랄까? 가령, 4.x때는 여러 분야에서 발전이 있었지만 한글 입력 본연의 역할과 관련된 기능이 추가된 건 거의 없었다.
그 반면, 5~6.x까지 거치면서 프로그램의 모듈 구조나 에디팅 엔진 등이 그럭저럭 완성된 뒤에는 지금까지 오로지 한글 입력 엔진 쪽에만 미친 듯이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굵고 붉은 단어가 현재의 작업 내역이다.

7.x대에서 <날개셋> 한글 입력기의 완전체 진입이 이뤄지지 않으려나 희망을 걸어 본다.

Posted by 사무엘

2014/10/21 08:30 2014/10/21 08:30
Response
No Trackback , No Comment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1020

Trackback URL : http://moogi.new21.org/tc/trackback/1020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636 : 637 : 638 : 639 : 640 : 641 : 642 : 643 : 644 : ... 1551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264739
Today:
376
Yesterday:
5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