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Results for '권한'


1 POSTS

  1. 2010/06/22 프로그램의 권한 by 사무엘

프로그램의 권한

1.
병특 회사에서 근무하던 시절의 일이다.
그때 본인은 본업을 넘어-_-, ActiveX 컨트롤을 만들어 관리하던 적이 있었다.
(사용자들이 아무리 ActiveX 욕하고 우리나라가 무슨 MS 공화국이네 뭐네 하면서 까도, 일선 개발자들은 위에서 까라면 깔 수밖에 없다. 더구나 본인은 국방부 시계가 돌아가던 중! ^^;;; )
ActiveX는 내부에 플래시 UI를 하나 만들어서 플래시는 웹 상에서 사용자와 소통을 하고, ActiveX는 플래시와 소통을 하면서 플래시만으로 하기 힘든 네이티브 코드를 수행했다. 내가 왕년에 저런 일까지 했다니..

그런데 문제가 있었다. 정확하게는 기억이 안 나지만, ActiveX든 플래시든.. 뭔가 로컬에 있는 파일을 참조하는 건 아무 문제가 없었는데 웹에 있는 놈을 가져오는 건 아무 이유 없이 도무지 되지 않고 작동을 거부하는 것이었다.
먼 옛날 일이 됐으니 망정이지, 이것 때문에 당시 회사에 환멸을 느낄 정도로 좌절하고 삽질했었다. -_-;;

문제의 원인은 보안이었다. 그 당시 갓 출시된 플래시 7이던가 8이던가.. 하필 그때부터 보안 정책이 딱 바뀌어 플래시의 액션스크립트는 아무 웹에서나 정보를 덥석 가져오지 못하게 되었다.
그 반면, 내 로컬 컴퓨터의 ....\flash player\#security\flashplayertrust 이런 디렉터리에다가 configuration file을 만들어서 접근을 허용하는 웹 주소를 먼저 적어 줘야 하고, 플래시는 허용된 웹으로만 접근할 수 있다.
자세한 정보: http://kb2.adobe.com/cps/116/1165eb90.html

어쨌든 이것 때문에.. 가장 권한이 많고 강력한 ActiveX가 DllRegisterServer를 통해 등록될 때 저 flashplayertrust에다가 우리 플래시에 대한 정보를 덩달아 등록해 주고, 등록 해제될 때 그 정보를 삭제하도록 함으로써 문제는 일단락되었던 걸로 기억한다. ActiveX는 네이티브 코드인 관계로 파일, 레지스트리, 웹 등에 다 접근이 되고, 심지어 Win32 API를 직접 호출해서 뭐든 다 할 수 있으니.. 사기 유닛이다.

물론 오늘날은 다른 웹 표준과 RIA 기술도 풍부한데 저런 무식한 방법을 쓰는 건 곤란하다.
참고로 플래시에 전설의 flv 동영상이 추가된 게 그 무렵부터일 것이다. 유튜브가 그때 막 태동했으니 말이다. 플래시가 벡터 드로잉 애니메이션뿐만 아니라 일반 비디오 플레이어 분야도 섭렵하기 시작했으며, 덕분에 이제 인터넷으로 동영상 볼 때 ActiveX 설치를 요구하는 사이트는 개념 없다는 소리를 듣기 시작하게 됐다.

2.
안드로이드 어플 만들면서도 비슷한 경험을 했다. 아놔 다른 프로그램에서는 잘 되는 환경설정 변경이 왜 도대체 안 되고, 기껏 되더라도 왜 내가 바꾼 환경설정이 다른 곳에 도무지 적용이 안 되는지.. 함수 호출 결과는 성공인데.. 그 뒤 결과는 그냥 씹히고 있던 것이다.
하루를 삽질하고 났더니 원인은 역시 매니페스트 파일에다가 android.permission.WRITE_SETTINGS , android.permission.CHANGE_CONFIGURATION 요 따위 퍼미션 요청을 안 해 놨기 때문이었다.

3.
그동안 유닉스 계열 OS에 비해 권한이나 보안 같은 관념이 너무 약하던 윈도우도, 비스타부터는 그쪽으로 좀더 엄격해졌다.
잘 알다시피 사용자 계정 컨트롤(UAC)라는 게 추가됐으며, 프로그램을 관리자 권한으로 실행할 때와 그렇지 않을 때에 허용되는 권한의 차이가 매우 커졌다. 가령, 관리자 권한이 아니면 '내 문서' 말고 다른 디렉터리에다가는 파일을 제대로 만들지도 못한다.

그리고 이 프로그램이 요구하는 권한을 명시하는 게 가능해졌다.
아무 권한에서나 실행 가능한지, 무조건 관리자 모드에서 실행돼야 하는지 하는 걸 말이다.
지정은 EXE 내부의 매니페스트 XML에다가 하면 된다. 그 개념은 이미 윈도우 XP에서 시스템 DLL의 로딩 방식을 제어하기 위해 도입된 바 있으므로 새삼스러울 게 없다.
비주얼 C++ 2008부터는 링커 옵션에 이걸 바로 지정해 주는 게 추가됐다. 그 이전 버전에서는 사용자가 직접 xml 파일을 손으로 써서 링크해 주면 된다.

스크린 키보드처럼 장애인 Accessbility용 프로그램은 의외로 높은 보안 수준이 필요하다.
내가 받은 입력에 대한 결과를 시스템 모든 프로그램에다가 끼쳐야(키보드 입력 흉내) 하기 때문에
이런 프로그램은 별도의 인증을 거쳐야 운영체제가 그 정도의 권한을 허락하게 되어 있다.
그런 인증을 거치지 않은 "<날개셋> 입력 패드"는, 사용자가 직접 관리자 권한으로 실행해 주지 않으면,
자기보다 권한 등급이 높은 프로그램에다가는 글자 입력을 전달해 줄 수 없다.

글을 맺는 소감:
삽질해야 하는 게 싫다. -_-;;
지금 유닉스 명령어 익히느라 땀 뻘뻘 흘리는 걸 보면, 옛날에 지금보다 영어도 훨씬 더 못 하던 시절에 도스 명령은 어째 알아서 외웠는지 궁금하다.
지금 이놈의 안드로이드 때문에 삽질하는 걸 보면, 옛날에 윈도우 API는 어째 공부했는지 내가 생각해도 나 자신을 이해할 수 없다.
그때는 삽질을 삽질이라고 여기지 않고 전적으로 재미로 했기 때문에 프로그래밍에 재미를 붙일 수 있었던 것 같다.

Posted by 사무엘

2010/06/22 08:55 2010/06/22 08:55
, , ,
Response
No Trackback , No Comment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300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20/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ite Stats

Total hits:
1445946
Today:
190
Yesterday:
4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