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들의 근황

본인은 군 장성하고는 아무 인연도 없다. 그냥 생각이 나서 자료를 모아 본 것이다. ^^
각 사람이 아니라 장군이라는 직급이 주제이기 때문에 고유명사가 아닌 보통명사로 글을 분류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년 3월, 투스타 신분으로 안양의 모 예비군 훈련장을 발칵 뒤집어 놓으며 매스컴의 주목을 한몸에 받은 방 원팔 장군(1956년생. 육사 35기)을 기억하는가?
뉴스 기사를 검색해 보니 작년 말까지도 여전히 사단장 직급이던데 지금은 진급은 했으려나 모르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쓰리스타와 포스타의 만남.
정 승조 장군(1953년생. 육사 32기)은 2007년 말에 저 사진에 나온 대로 군단장에 취임하고, 2009년에는 47대 육군 사관학교 교장을 역임한 후, 현재는 포스타로 진급하여 제1야전군 사령관을 맡고 있다. 육사 교장 재임 기간이 5개월 남짓밖에 안 되는데, 이는 일찍 진급한 덕분에 보직이 바뀐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등병과 포스타!!!
와.. 옆의 저 병사는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 후덜덜덜덜... 얼어붙어 있는 게 표정만 봐도 느껴진다.
임 충빈 장군(1950년생. 육사 29기)은 45대 육군 사관학교 교장(2006~2008)과 39대 육군 참모 총장(2008~2009)을 연달아 맡은 후, 현재는 더 진급할 곳이 없으니 예편한 상태.
저 사진은 2009년 언젠가 육군 참모 총장의 초소 시찰 중에 촬영된 것이라 한다.

Posted by 사무엘

2010/05/19 08:19 2010/05/19 08:19
,
Response
No Trackback , 4 Comments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273

Trackback URL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Comments List

  1. 다물 2010/05/24 15:57 # M/D Reply Permalink

    맨 마지막 사진은 어깨 견장이 안보이는게 이상하게 느껴지네요.

    1. 사무엘 2010/05/25 02:17 # M/D Permalink

      계절이 달라서 그렇겠죠. 위의 두 장군은 '야전 상의'를 입었으니 견장이 보이는 것이고, 마지막 사진은 그렇지 않으니까요. ^^

    2. 다물 2010/05/25 13:40 # M/D Permalink

      야상에만 견장을 붙이는게 아니라 전투복에도 붙이는 견장이 있습니다.(야상 견장은 계급이 붙어 있고, 전투복 견장은 계급이 없이 그냥 붙이도록 되어 있습니다.)

      분대장 임명식 하면 중대장님들이 직접 끼워주시는데. 뭐 참모총장이면 국방부 장관이 해 줘야하나? 귀찮아서 안한 것일수도 있겠지만 어쨋든 이상하긴 이상하네요(대충 안넘어 가는건 일종의 직업병입니다).

  2. 그건... 2010/10/17 10:59 # M/D Reply Permalink

    참모총장은 지휘관이 아니기 때문에 지휘견장을 달지 않습니다. 참모총장은 평시 교육훈련과 부대관리를 담당합니다.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1376 : 1377 : 1378 : 1379 : 1380 : 1381 : 1382 : 1383 : 1384 : ... 1608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20/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ite Stats

Total hits:
1353242
Today:
134
Yesterday:
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