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에서 서울 메트로 방송이!

2010년 7월 1일. 분당선 전동차를 타고 출근하면서 본인은 귀를 의심하지 않을 수 없었다.
아니, 코레일이 안내 방송을 완전히 서울 메트로 스타일과 동일하게 고쳤기 때문이다.
성우 목소리는 말할 것도 없고 환승역 도착 음향도 수 년째 전통적으로 써 오던 클래식 대신, 서울 메트로의 퓨전 국악 ‘얼씨구나’로 바뀌어 있었다!

모란· 복정 역에서 ‘얼씨구나’를 듣다니, 이 어색함은 직접 들어 본 사람만이 알 것이다.
분당선은 1기 지하철처럼 서울 메트로와 코레일이 직결 운행을 하는 곳도 아니고 100% 코레일 관할 구간인데 무슨 바람이 들어서 이렇게 바꿨는지는 모르겠다.
코레일은 지금 영어 방송에서 유일하게 남자 성우 목소리를 쓰는 회사이다. 이 추세라면 그 개성도 앞으로 없어질 것 같다.

그나저나 도철(SMRT)은 21세기 이래로 환승역 도착 음향은 단 한 번도 교체된 적이 없다. 멜로디가 유일하게 단조여서 좀 냉정한 느낌이 든다. 지난달엔 승강장 도착 멘트가 바뀌고 더 옛날엔 시종착역 알림 음향도 CM송으로 바뀌었는데, 앞으로 환승역 도착 음향이 바뀔 일만 남지 않았겠나 하는 생각이 든다.

참, 행복미소 마케팅 공세가 시작된 2008년 하반기 이래로 한동안 도철 구간 지하철 역에서는 노조의 회사 비판 포스터를 볼 수가 없었는데 역시 비슷한 시기인 이 달 초에 드디어 하나 출현했다.
한동안 음 사장은 무리한 에너지 절약 정책으로 인해 철도 동호인들로부터 가루가 되도록 까였으나, 최근엔 그런 병크가 상당수 해소되었고 또 스크린도어 기술 국산화 같은 업적이 드러나면서 안티가 다소 줄어든 추세라고 들었다. 그런데 다시 회사 정책을 비판하는 포스터를 보게 됐다.
노와 사의 관계는 마치 군대에서 병과 간부의 관계만큼이나 영원히 가까울 수가 없는 것 같다.

Posted by 사무엘

2010/07/10 09:19 2010/07/10 09:19
, , , ,
Response
No Trackback , 5 Comments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316

Trackback URL : http://moogi.new21.org/tc/trackback/316

Comments List

  1. 라트리아 2010/11/15 18:09 # M/D Reply Permalink

    글 잘보고 갑니다... 저번에 새마을호 음악 말인데요... KTX 2004년 발차음악의 경우 업체에서 Sound Idea회사것의 프로덕션뮤직을 쓴다고 합니다.. (http://www.sound-ideas.com/audition-mix1.html) 여기서 음악을 일일히 다 뒤진 끝에 발견을 했는데... 다는 못들어봤는데 저번에 TBS측에서도 이것은 시그널송이다 라는 결론을 내려준 만큼 모두 뒤진다면(곡이 정말 많습니다..) 새마을호 음악을 발견할 수도 있을것 같아 적어놓습니다... 좋은하루되세요!

    1. 사무엘 2010/11/15 23:48 # M/D Permalink

      좋은 자료를 알려 주셔서 대단히 고맙습니다.
      1분짜리 샘플이라 해도 곡이 워낙 많아서 정신없네요!
      코모넷 시절의 음악 선곡은 가히 일품이었습니다.

  2. 소범준 2011/08/12 19:50 # M/D Reply Permalink

    ㅎㅎㅎ 그뿐만 아니라 서울 지하철 3호선 코레일 소속의 전동차는 4호선 서.메 소속 VVVF 1차와 마찬가지로
    전광판 글꼴이 고딕체에서 굴림체 스타일로 변환이 되었죠. 많이 친근한 느낌을 주더군요. 다만 차이점이라고 한다면
    3호선의 경우 '이번역' 영역 옆의 '역명' 영역이 4호선이 연두색인 것과는 다르게 적색인 것이 서로 다르지만요.

    그나저나 코레일과 서울메트로가 차내 안내 방송을 똑같은 음향과 성우를 쓴 건 참으로 이색적인 광경이 아닐 수가 없습니다. 그걸 올해 와서 바꾼 줄 알았는데 작년 이맘때에 바꿨다는 게 놀랍네요. 처음 들었을 땐 서.메와 코레일이 합병(?)한 것 같은 느낌을 줘서 좀 아니지 싶었구요.ㅎ 그런데 오히려 아늑한 느낌이 더 드는 건 무슨 일이지..^^;

    ㅋㅋ 역시나 철도는 그 변천도 아름다운 교통수단입니다.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샬롬!^^

    1. 사무엘 2011/08/12 23:01 # M/D Permalink

      코레일과 서메는 중복 투자를 없애기 위해 이제 작정을 하고 방송을 공유하기로 했다고 하네요.
      특히 이번 7월부터는 열차 도착 음향도 경보음 대신 멜로디로 공동으로 바꾼 게 아주 인상적입니다.
      스크린도어가 생겼기 때문에, 열차가 들어올 때 경보음을 울릴 필요가 없으니까요.
      도철은 그런 음향을 아예 없앴습니다.

    2. 소범준 2011/08/13 00:20 # M/D Permalink

      사무엘 : 그럼직한 변화죠. 더 말이 필요 없네요..ㅎㅎ;

      그런데 아무리 중복 투자를 막기 위함이라도 각 회사의 개성을 해치지는 않을까요... 조금 미심쩍은 부분이네요..ㅎ;;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1332 : 1333 : 1334 : 1335 : 1336 : 1337 : 1338 : 1339 : 1340 : ... 1605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20/03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349101
Today:
458
Yesterday:
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