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부 고속철 정차역 총정리

서울, 부산: 경부 고속철의 시종착역이다. 서울은 대부분의 시내 구간을 여전히 기존 경부선 재래선과 공유하는 반면, 부산은 2차 구간이 개통하면서 대부분의 시내 구간을 지하 부설 신선으로 지나게 되었다는 매우 큰 차이가 존재한다. 또한, 서울 방면 차량 기지는 서울 이북의 경의선 행신 역에 있으나, 부산 방면 차량 기지는 더 남쪽에 있지 않다.

대전, 동대구: 고속철의 대표적인 중간 정차역으로, 고속철 노선 중 기존 경부선 일반열차와 그대로 환승이 가능한 유이한 역이다. 앞으로 수 년 뒤면 여기에도 시내 구간을 지상 고가로 통과하는 고속선이 개통되어 고속철이 기존 경부선과 완전히 분리되고 시내 통과 시간은 더욱 단축될 예정이다.

광명: 경부 고속철의 서울 서쪽 첫 정차역이다. 승강장이 반지하인 관계로, 전국의 일반열차 철도역 중 역사 전후로 선로가 지상으로 전혀 보이지 않는 유일한 역이라는 중요한 특징이 있다. 영등포-광명 셔틀 전동차가 다니고 있다. 서울-대전-동대구-부산과 이 광명을 제외하고, 앞으로 소개되는 나머지 고속철 정차역들은 모두 승강장이 지상 고가에 있다.

천안아산, 오송: 이들은 대전-서울 사이 구간에 신설된 고속철 정차역인 동시에 일반열차 철도역과 수직으로 교차하는 역들이다(각각 장항선, 충북선). 전자는 T자형으로 다소 치우친 환승이고 두 역이 서로 이름도 다르지만, 후자는 +자형으로 꽤 정확히 포개진 형태이다. 전자는 고속철 건설 당시부터 계획되어 있었지만 후자는 PIMBY 현상으로 인해 나중에 추가된 영 좋지 않은 역이다.

김천구미: 대구-대전 사이에 존재하는 유일한 정차역으로, 오송· 울산과 더불어 고속철 2차 개통 때 추가로 건설된 역이다. 하지만 김천과 구미 어느 도시로부터도 시내에서 너무 많이 떨어져 있어 접근성이 안 좋고 역세권도 안습하다.

신경주: 비록 2차 개통 때에야 추가로 개통했지만 고속철을 구상하던 시절에 애초부터 계획은 돼 있던 역이다. 고속철 선로가 가장 급격한 커브를 트는 지점에 있다. 앞으로 동해남부선이 이쪽으로 이설되어서 이 역은 기존 동해남부선-중앙선 경주 역의 역할까지 흡수하는 환승역이 될 예정이다. 고속철 역들 중에서는 유일하게 금정 역 같은 방향별 복복선 승강장이 생긴다.

울산: 울산 시내에서 굉장히 멂에도 불구하고 이용객이 예상치를 크게 웃돈 덕분에, 2차 신설역 중에서 그래도 가장 성공하고 잘 만들었다는 평을 받는 역이다. 고속철 울산 역은 서쪽 극단에 있고, 기존 동해남부선 울산 역은 태화강 역이라는 이름으로 바뀌어서 동쪽 극단에 계속 공존할 예정이다. 참고로 울산 공항도 울산의 동쪽 끝에 있다.

Posted by 사무엘

2012/12/08 08:33 2012/12/08 08:33
,
Response
No Trackback , 3 Comments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766

Trackback URL : http://moogi.new21.org/tc/trackback/766

Comments List

  1. 김 기윤 2012/12/09 14:19 # M/D Reply Permalink

    KTX 정차역 중 제가 KTX 타면서 이용해본 역은 서울역, 동대구역, 오송역이네요.

    서울역은 말이 필요 없고(^^;), 동대구역은 대구에서 살게 되면서 자주 이용하게 된 역이고, 오송역은 동대구 왕복할 일이 생기면서 집이 청주다 보니 자연스럽게 이용하게 된 역입니다.

  2. 김기윤 2012/12/09 14:25 # M/D Reply Permalink

    위에 쓴 댓글이 어째선지 암호가 안맞는다고 수정을 거부당해서(.......) 이어서 작성합니다.

    오송역은 위치가 애매하다고 생각합니다.. 청주 갈 때 버스를 이용해야 하는데, 버스가 자주 있는 것도 아니고, 그 있는 버스마저도 그나마 청주에서 서쪽에 있는 가경동까지 가는데도 한참 걸리고, 역으로 오송역을 이용하기 위해서도 버스를 타고 나와야 하는데(혹은 승용차), KTX 를 이미 예약했다면 그 차를 타기 위해 한참전부터 출발해야 함으로써, 빠른 KTX 로 번 시간을 버스로 다 날려먹는 기 현상이 발생하니까요. orz.

    p.s. 오송역 플랫폼에서 동대구행 KTX를 기다리고 있었는데, 운좋게(?) 전송력으로 오송역을 무정차 통과하는 KTX를 구경할 수 있었습니다. 전속력으로 달리는 KTX를 조금 옆(?)에서 보고 있으니 정말 ㅎㄷㄷ 하더군요

    1. 사무엘 2012/12/10 09:49 # M/D Permalink

      사실은 충북선의 역들치고 좋은 위치에 있는 역이 별로 없어요. 청주나 충주도 그렇고.. 물론 주된 이유는 복선 전철화 과정에서 선로가 대거 외곽으로 이설됐기 때문입니다.

      세종시가 완전히 건설된 뒤엔 어찌 될지 모르겠지만 오송은 안 그래도 대전과 천안아산도 가까운 편인데(고속철의 역 간격으로는) 선형 왜곡까지 감수하면서 호남 고속철 분기까지..?? 아무래도 철덕의 관점에서는 마치 “강남리 마을전철 분당선”만큼이나 그리 곱게 보이지는 않는 역입니다.

      KTX 1차 개통 때까지만 해도 무정차 통과 열차가 역을 전속력으로 통과하는 걸 볼 수 있는 곳은 천안아산이 유일했지요(광명은 아무래도 160~170이지 전속력은 아님).
      그랬는데 2차 개통 뒤부터는 오송, 김천구미, 신경주, 울산이 대거 추가됐습니다. ^^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871 : 872 : 873 : 874 : 875 : 876 : 877 : 878 : 879 : ... 1552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266381
Today:
66
Yesterday:
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