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reateFont

받는 인자가 무려 14개나 되어, Win32 API 전체를 통틀어 손꼽힐 정도로 받아들이는 인자가 많다. MSDN 레퍼런스 없이는 함부로 꺼내 쓰지도 못한다.
그렇다고 해서 딱히 포인터를 전달한다거나, 결과값을 받는다거나 하는 것도 아니고 인자들은 다 단순한 int 아니면 문자열들이다. 이 값들을 LOGFONT라는 구조체에다 담아서 한꺼번에 전달하는 CreateFontIndirect라는 함수가 별도로 있기도 하다.

하지만 실제로 쓰이는 인자는 글꼴 이름과 크기(가중치 100), 그리고 아주 가끔 빌드/이탤릭 여부(가중치 20) 정도가 진짜 전부이다.
전문적인 워드/그래픽 프로그램이 아니고서야 장평값이 다르다거나 기울여진 상태로 글자를 찍을 일이 있기나 할까? 운영체제가 기본으로 지정한 퀄리티(안티앨리어싱 여부) 말고 다른 걸 지정할 일도 거의 없기는 마찬가지. 좀더 간단한 형태의 함수가 있었으면 좋겠다. MFC의 CFont::CreatePointFont()처럼 말이다.

※ CreateProcess

인자 개수 10개. 프로그램을 실행하는, 좀더 정확히 말하면 프로세스를 생성해 주는 가장 저수준 함수이다.
실생활에서는 파일 이름과 매개변수(가중치 100)만 있으면 거의 다 통용되고, 거기에다 초기 시작 디렉터리와 윈도우 초기 배치 방식을 나타내는 SW_* 값 정도만 있으면 될 것이다(가중치 20).

하지만 이 함수 역시 사용하기는 무진장 까다롭다. 파일 경로를 나타내는 버퍼는 read only여서는 안 되고 write 가능한 영역에 있어야 한다. 운영체제가 이 문자열을 그대로 strtok 스타일로 tokenize를 했다가 다시 원래 형태로 되돌려 주기 때문이다. null 문자를 잠시 삽입하므로 이는 버퍼를 수정하는 행위임.
디버거 붙일지 여부, 각종 보안 설정, 환경 변수 값, 심지어 멀티모니터 환경에서 프로그램을 초기에 띄울 모니터 위치 등등.. 별별 정보를 다 지정 가능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리턴값으로는 새로 생긴 프로세스 및 스레드의 식별자와 핸들 같은 것도 돌아오는데, 그 핸들은 이 함수를 호출한 프로세스가 알아서 Close 해 줘야 된다. 여간 손이 많이 가는 게 아니다.
MS는 프로그램을 실행할 때 16비트 시절의 잔재인 WinExec 함수를 사용하지 말고 이 함수를 사용할 것을 권하나, WinExec의 간편함(달랑 명령줄과 윈도우 배치 방식만 넘겨주면 됨!)의 유혹을 뿌리치기는 쉽지 않을 것이다. 사실 WinExec도 이제는 내부적으로 CreateProcess를 호출하는 방식으로 실행된다.

※ CreateFile

인자 개수 7개. C 표준 함수에 있는 fopen처럼 파일 이름과 용도(많지도 않다. 읽기 아니면 신규 생성)만 있었으면 좋겠지만, 역시 운영체제 API이다 보니 보안 관련, 파일 공유 여부 같은 잡다한 정보들이 엄청 많이 들어간다. 파일을 그저 문서의 열기/저장 기능 구현 용도로나 쓴다면 대부분의 세부 옵션들은 필요하지 없으며, 그냥 디폴트만 넘겨 주면 된다.
사실 이 함수는 디스크 상의 파일뿐만 아니라 파일의 형태로 표현 가능한 각종 운영체제 오브젝트들을 생성할 수도 있는 상당히 다재다능한 녀석이다. 피타고라스는 세상만물이 수라고 말했다면, 유닉스에서는 모든 게 파일이라고 한다. 윈도우 운영체제도 그런 철학이 아주 없지는 않다.

※ GetOpenFileName

우리에게 친근한 파일 열기 대화상자를 꺼내 주는 함수. 이제 얘는 인자로 일일이 입력 정보를 받는 방식을 애초부터 포기하고, 대신 크고 아름다운 구조체만을 받는 형태이다. C++로는 응당 클래스를 만들어 쓴다. MFC의 CFileDialog처럼.

하지만 실제로 자주 쓰이는 정보는 열기/저장 여부, 시작 디렉터리, 파일 포맷 필터 말고 있나? (가중치 100)
거기에다가 아주 가끔씩 파일 복수 선택 여부라든가 '읽기 전용으로 열기' 같은 자잘한 옵션만.. (가중치 30)
이렇게 굳이 구조체 만들 필요 없이 간단하게 실행이 끝나는 함수도 좀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꽤 자주 하곤 했다.

※ TaskDialogIndirect

너무나 클래식한 API인 MessageBox 함수를 대체하는 새로운 UI 대화상자 함수로, 윈도우 비스타에서 처음으로 추가된 걸로 잘 알려져 있다.
다른 건 '메시지 박스' 그대로 쓰면 되는데 "다음부터 이 메시지 표시하지 않음" 체크 같은 딱.. 2% 아쉬운 면모만 보충하고 싶을 때... 이 함수가 가히 구세주이다. 참고로 이 함수를 쓰려면 공용 컨트롤 6.0 매니페스트가 필수라는 걸 잊지 말자.

물론 얘는 TaskDialog와 TaskDialogIndirect로 아예 두 버전으로 나뉘어 있고, 쓸데없이 괜히 함수 프로토타입만 복잡한 게 아니라 진짜로 사용자가 실제로 쓸 수 있는 기능이 엄청 많은 게 맞다. 최근에 만들어진 만큼 API를 비교적 잘 설계했다는 생각이 든다. 하지만 정확하게 기억은 안 나는데 TaskDialog에는 정작 내가 꼭 써야 하는 customize 기능이 빠져 있어서 어쩔 수 없이 훨씬 더 복잡한 TaskDialogIndirect 함수만 써야 했던 것 같다. 그건 아쉬운 점.

대화상자의 제목, 큰 제목, 본문, 각 버튼의 모양, 링크, 라디오 상자 등등등...
이건 구조체가 아니라 아예 대화상자 생성 스크립트(XML 기반)를 받게 해도 이상할 게 없어 보인다.
최신 MFC에는 이 task dialog를 감싸는 클래스가 "당연히" 추가되어 있으며, 각종 상업용 GUI 패키지들에는 XP 이하 운영체제에다가도 task dialog를 자체 구현한 솔루션이 있기도 하다.

Posted by 사무엘

2010/06/29 08:53 2010/06/29 08:53
,
Response
No Trackback , 3 Comments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306

Trackback URL : http://moogi.new21.org/tc/trackback/306

Comments List

  1. 김 기윤 2010/06/29 09:10 # M/D Reply Permalink

    HFONT myFont = CreateFont(50,0,0,0,0,0,0,0,HANGEUL_CHARSET,0,0,0,0,"궁서");

    ...... 덩치가 흠좀무;

    1. 사무엘 2010/06/29 13:53 # M/D Permalink

      ㅋㅋㅋㅋ 전부 0으로..;; 정말로 서체 이름과 크기 빼고는 평상시에 variation이 거의 필요하지 않은 정보들입니다.
      사실, charset도 유니코드가 보급된 지금은 그리 큰 의미가 없는 개념이 됐죠. 완전히 불필요해진 건 아니지만. ㄲ

    2. 김 기윤 2010/06/29 21:22 # M/D Permalink

      레퍼런스를 보고 왔는데 레퍼런스대로라면 CreateFont(0,0,0,0,0,0,0,0,0,0,0,0,0,0); 도 되는 모양입니다 (.....) 아직 실험은 못해봤지만;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1256 : 1257 : 1258 : 1259 : 1260 : 1261 : 1262 : 1263 : 1264 : ... 1521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220881
Today:
66
Yesterday:
4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