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개셋 타자연습의 청사진

요즘 게임의 대세는 온라인이다. 네트웍 기능은 필수이다.
그에 따라 <날개셋> 타자연습도 아래 세 가지 모드가 모두 가능해야 한다.

1. 지금처럼 컴퓨터하고만 타자를 측정하고 실력을 겨루는 기존 싱글 모드. 계정 정보는 당연히 내 로컬 컴퓨터에..
2. 계정 정보는 여전히 내 로컬에 있고, 그냥 단거리 네트웍으로 상대방과 겨루기. 스타로 치면 UDP Multiplayer
3. 스타로 치면 배틀넷 급의 중앙 서버에 로그인하는 완전 온라인 방식

게임의 경우, 싱글플레이는 정교한 게임 스토리와 주인공 대화까지 나오는 캠페인이 제공되며 타자 왕초보를 위한 올바른 타자 습관 및 세벌식 홍보 튜토리얼도 있다.
그리고 멀티플레이는 스타 캠페인 에디터처럼 정교한 게임 customization이 가능하다.
두 명이서 협력해서 컴퓨터가 만들어 내는 바이러스들에 대항한다거나, 아니면 서로 따로 게임을 하면서 타자가 빠른 사람이 상대방을 방해도 할 수 있는 전투 테트리스 같은 구도로 게임을 할 수도 있고.. 뭐 가능성은 무한하다.
물론 단순히 2를 넘어 3까지 구현하려면 서버를 구비해야 하고 서버 프로그램까지 별도 개발이 필요하다. 본인의 능력을 벗어나는 범위가 된다.

또한 게임은 3차원은 필수! 그래픽이 윈도우 비스타가 기본 제공하는 게임이나 화면 보호기 수준은 돼야 한다. 떨어지는 글자들은 3차원 메쉬이며 금속 재질이다. 터질 때의 각종 파티클 이펙트도 화려하고 각종 특수효과 바이러스가 작동할 때도 이펙트가 나와야 한다. 날쌘/진격 바이러스일 때는 카메라 노출 시간이 길어진 듯한 이펙트.. 숨바꼭질 바이러스는 클록킹 유닛처럼 진짜 쏙 숨어서 배경을 입체적으로 왜곡하는 이펙트. 이런 식으로 말이다.

전통적인 타자방의 경우, 단문 문장이 하나 주어지면 사람들이 다들 재빨리 타이핑을 해서 순위를 내는 구조이다. 하지만 단순히 대화방 내부에서 봇 형태로 동작하는 타자방이 아니라 전문적인 타자 연습 프로그램이라면, 장문 검정도 온라인으로 얼마든지 실시할 수 있다.
지금 n타의 속도를 기계적으로 흉내 내기만 하는 '경쟁 모드'를 진짜 사람인 상대방의 타자 상황으로 나타내어 주고, 게이지가 단순히 늘기만 하는 게 아니라 줄어들기도 한다면(오타를 지울 때) 얼마나 흥미진진하겠는가!

진짜 사람과 겨루는 '경쟁 모드'는 꼭 구현해 보고 싶은 것이었다. 3차원 그래픽이 필요한 것도 아니고 어려운 것도 아니고...

타자 연습 프로그램이 인터넷과 연결되면 연습글이 그야말로 무궁무진해진다.
내가 좋아하는 분야의 최신 연습글을 서버로부터 실시간으로 다운로드할 수 있고, 연습글에 발견된 오타에 대한 패치도 실시간으로 진행 가능해진다. 뭐 귀여니처럼 온라인으로 문학 활동을 하는 작가라면 연습글 다운로드 서비스로 뭔가 수익 모델도 만들 수 있지 않을까?
개인 계정 정보에는 내가 과거에 다운로드하고 실제로 타자 연습을 해 본 연습글들 기록이 남는다.

본인의 지인 중에도 자기가 직접 프로그래밍 공부까지 하면서 타자 게임 사이트를 꼭 만들고 싶어하는 친구가 있다. 하지만 본인은 이제 저런 걸 도저히 혼자 힘으로 다 공부해서 만들 수 없다.
본인보다 유행과 디자인 감각에 뛰어나고 게임 제작이나 기획에 소질이 있는 사람이 뭔가 좋은 작품을 만들어 줬으면 좋겠다. 한컴이나 NHN 같은 곳 지원이라도 받아서..;;

그런 걸 만드는 데 도움이 된다면 <날개셋> 타자연습 소스 정도는 인계할 의사가 있다. 비록 입력기 소스는 공개 안 하지만 말이다.

Posted by 사무엘

2010/08/03 08:49 2010/08/03 08:49
, ,
Response
No Trackback , 11 Comments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337

Trackback URL : http://moogi.new21.org/tc/trackback/337

Comments List

  1. 김 기윤 2010/08/03 13:17 # M/D Reply Permalink

    .. 문득 든 생각인데 뭐든지 정말 제대로 잡고 만드려면 일이 엄청나게 많아지겠.. (......)

  2. 삼각형 2010/08/03 14:26 # M/D Reply Permalink

    꿈은 높은데 현실은 시궁창으로 요약되는 글(;;)

  3. 사무엘 2010/08/03 16:27 # M/D Reply Permalink

    하하, 암울한 결론으로 일단락되는군요. ㅋㅋㅋ
    하지만 <날개셋> 한글 입력기는 이 달(8월)에 버전업이 확정되어 있습니다. 이제 5.5x 딱지는 뗍니다. 대학원 가기 직전의 마지막 버전이 되겠네요.
    현재 feature list에 계획되어 있는 구현만 다 끝나면 바로 공개합니다.

  4. 다물 2010/08/03 17:13 # M/D Reply Permalink

    달라는 사람에게 다 주시는건가요?

    전 능력이 안되지만 주신다면 회사에 검토 요청은 해 보겠습니다.
    (개인적으론 저희 회사꺼 마음에 안들어서 ㅜ.ㅜ)

    1. 사무엘 2010/08/03 18:12 # M/D Permalink

      프로그램을 제가 동의하는 방향으로 반드시 책임지고 더 발전시키겠다는 의향이 있는 사람이나 회사에게는 소스를 무료로 드립니다. 뭐 어차피 전문적인 게임도 아니고 사무용 MFC 어플 형태이다 보니 그렇게 새삼스럽지는 않을 겁니다. ㅎㅎ
      단, 혼자 여가 시간에나 쉬엄쉬엄이 아니라 그 작업을 생업이나 그에 준하는 수준으로 '책임감 있게' 할 의향이 있음을 제게 입증해야 합니다. 그런 점에서는 개인보다 기업이 더 나을지도 모르지요.

      아예 <날개셋> 타자연습이라는 정통성, 브랜드와 저작권 자체를 인계하는 건 별도의 추가 협의가 필요하겠지만, 참고용 소스로는 OK입니다.
      더 발전시키는 후속 타자연습(게임) 프로그램이 IE라면 제 타자연습 소스는 모자이크 뻘 되겠죠.

    2. 다물 2010/08/04 12:45 # M/D Permalink

      메신저에 안계시네요.
      동의하는 방향이라는게 3벌식 전문 지원을 말하는 거면 저는 안될거고, 일반 환경 고려하면서 3벌식도 같이 지원하는 거라면 말 하기에 따라서 될 수도 있어 보이는데요.
      원하시는 방향이나 문서가 어떻게 되는지 구체적으로 알 수 있을까요?
      (제 연락처 알고 계신 것으로 알고 있고 게시판이 적당하지 않다면 메신저나 전화, 전자우편 등으로 연락 주시면 됩니다.)

    3. 사무엘 2010/08/04 14:43 # M/D Permalink

      당연히 일반 환경 고려 +(플러스) 세벌식도 특화 지원이지요.
      굳이 지금의 날개셋 타자연습만치 세벌식 전용으로 폐쇄적으로 만들 필요가 없으며, 그렇게 해서도 안 될 겁니다.

      게임에 저런 요소를 넣고, 온라인과 로컬이라는 두 환경을 모두 만족하고, 세벌식 연습하는 데 이 정도 배려를 넣고, 문장 연습이나 타자방은 이런 가이드라인만 갖춘다면... 나머지는 세부적으로 어떻게 구현하든 OK..
      나름 생각하고 있는 게 있는데, 구체적으로 글로 정리한 적은 저도 아직 없습니다.
      '이렇게가 아니면 무조건 안 돼'는 또 아니므로 걱정 안 하셔도 되고, 이미 타자연습 서비스를 저만치 개발한 한컴 정도면.. 그쪽의 아이디어와 저의 아이디어를 융합하면 더 멋진 작품이 나오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

      (사정상 현재 인터넷에 상시 접속 중인 상태가 아니어서 메신저는 못 들어옵니다.)

  5. 하느리 2010/08/04 20:29 # M/D Reply Permalink

    저는 십수년간 세벌식을 사용해 오면서 날개셋의 고마움을 많이 느끼면서
    사용해 오고 있습니다.

    이번에 아이폰에서 세벌식입력에 대해 비교분석하던중 고민에 빠졌습니다.

    점차 맥 OS사용자가 늘어나고 있는 추세에 아이폰 사용자는 많지만
    세벌식 사용자가 아이폰에서 세벌식을 사용하고싶은 마음은 절실하지만
    쓸만한 입력기가 없어 아이폰용 날개셋이 있으면 어떨까 생각해봤습니다.

    (세나”라는 입력어플이 있지만 IME가 아니고... 쩝)

    1. 사무엘 2010/08/04 22:59 # M/D Permalink

      반갑습니다.
      스마트폰은 일반 PC와 같은 타자 환경 자체가 구비되어 있지 않고 타자기/PC 환경에서 적용되는 글자판 조건이 큰 의미를 갖지 않습니다. <날개셋> 같은 덩치 큰 한글 입력 엔진이 필요하지도 않고요.
      그래도 작은 기기에서도 도깨비불 현상이 없는 한글 입력 방식이 존재한다면 참 좋겠죠? 저 역시 공감합니다.

      "세나"를 소개해 드리려고 했는데 이미 언급을 하셨군요. 저는 그게 정식 IME인 줄 알았는데, 다시 봤더니 그렇지는 않군요. 그냥 <날개셋> 편집기 수준이고, 외부 모듈 단계는 아니라는 얘기네요.

  6. 인민 2011/06/06 11:45 # M/D Reply Permalink

    일단 단거리 네트웍으로 하자면 한컴타자연습의 자원캐기(2007), 해상구조SOS(2010) 타입으로 하는게 좋겠죠. 근데 문제는 협동모드를 도입할경우 어떻게하냐는게 문제.

    어쨌건 만약에 자원캐기 스타일을 도입한다! 하면
    '일부 캐릭(예를들어 아름)의 경우 글자를 치자마자 사라지는 게 아니라 천천히 희미해지면서(2초정도) 사라지고, 일부는 글자를 치자마자 사라진다(예를들어 한별)면 아름의 글자가 사라지고 있을 때 한별이가 사라지는 글자를 치면 그 단어는 한별이 차지가 된다' 뭐 이런 스타일도 도입할 수 있겠고요.

    하여튼 결론은 시궁창인데다 저같은 프로그래밍 잉여는 꿈도 못꿀 상황이니...

    1. 사무엘 2011/06/06 15:08 # M/D Permalink

      게임 규칙은 그야말로 무궁무진해서 생각하기 나름이죠.
      누가 좋은 작품 하나 좀 만들면 좋겠습니다.

      그나저나 문득 든 생각인데..
      스마트폰용으로는 타자 게임이 승산이 있나 궁금하네요.
      게임으로 하기에는 글자 입력이 좀 느리고 힘들어서 불편할 것 같지만 그렇지 않을 수도 있고.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1550 : 1551 : 1552 : 1553 : 1554 : 1555 : 1556 : 1557 : 1558 : ... 1841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734772
Today:
463
Yesterday:
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