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개셋 한글 입력기 6.5 공개

6.5 버전! 이 얼마 만의 버전업인가.
몇 달간 마음의 부담으로 남아 있던 작업들을 상당수 이뤄 내서 매우 기쁘다. (☞ 받으러 가기)
편집기· 변환기· 내부 엔진· 외부 모듈 등 거의 모든 분야에서 골고루 많은 발전이 있었다.
내일(1월 7일) 공개라고 계획을 잡고 문서에도 다 그렇게 썼지만, 그냥 기분상-_- 하루 당겨 버렸다. ㄲㄲ

1.
지금 윈도우 7 + <날개셋> 6.3 이하 버전 사용자라면, <날개셋> 한글 입력기를 윈도우용 IME로 지정한 후 <날개셋> 한글 입력기의 About 대화상자를 꺼내 보기 바란다. 이 About 대화상자에는 키보드 포커스를 받는 컨트롤이 개발자 홈페이지를 여는 링크 컨트롤, 그리고 대화상자를 닫는 '닫기' 버튼 이렇게 두 개가 있다. 전자는 IME 입력을 받으나(비록 IME 입력이 아무 의미가 없긴 하지만), 후자는 버튼이기 때문에 받지 않는다.

두 컨트롤을 탭을 누르면서 반복해서 왕래해 보라. 그런데 포커스가 '닫기' 버튼에 있을 때 <날개셋> IME의 버튼들이 사용 불가(disable) 모양으로 흐리게(grayed) 바뀌는가, 그렇지 않은가? (흐려져야 맞음. MS IME와 동작을 비교해 볼 것)

깜짝 놀랐고 내 눈을 의심했다.
윈도우 7이 출시된 지가 2년이 넘었는데 이런 버그가 아직까지 있는 줄은 꿈에도 몰랐다.
혹시 예전에는 없었다가 새 버전에서 추가되고 바뀐 기능 때문에 새로 갑작스럽게 생긴 버그이진 않은가 해서, 5.3대의 엄청 옛날 버전을 깔아서 이걸로도 확인해 봤다. 그러나 동일 증상이 여전히 발견됐다.

이 정도면 고질적인 버그를 하나 찾아내서 잡은 것이기 때문에 readme에다가도 적지 않을 수가 없다. 후대 버전에서 몰래 생긴 버그라면 문서 기록 따위는 남기지도 않았을 텐데. 비스타는 해당사항 없고 오로지 7에만 존재하는 문제이다. (이번 6.5에서 해결됨)

그 많고 많은 윈도우 7 사용자 중에 왜 이 기본적인 버그를 지적하는 사람은 지금까지 없었을까?
윈도우 7은 IME 쪽이 생각보다 굉장히 많이 바뀌어서, 예전에는 이 정도까지만 적당히 짜 주면 됐던 게 거기서만 이상하게 까탈스럽게 구는 게 많다. 전반적으로는 좀 엄격하게 바뀐 것 같다. 이것 때문에 <날개셋> 한글 입력기도 5.5 때는 5.51, 5.52 같은 자질구레한 패치가 나와야만 했다..

2.
개인적으로는 근래에 패턴 치환 필터를 정말 유용하게 썼다.
엑셀에서 복사하여 탭으로 구분되어 있는

A B C D E

형태의 데이터를

insert into Table1 values('A', 'B', 'C', 'D', 'E');

형태의 SQL 쿼리로 직통으로 바꾼다거나,

제목
1 문장A
2 문장B

이런 텍스트에서 제목은 삭제하고 숫자와 탭으로 구분된 문장만 다 뽑아내는 것,

그리고 심지어

0xAC, 0x50, 0xB7

같은 숫자 배열을

"\xAC\x50\xB7"

처럼 문자열 상수 형태로 바꾸는 것도 패턴 치환으로 다 가능하다. 패턴 치환과 더불어, 일괄 치환 기능도 익혀 놓으면 아주 유용하다.

<날개셋> 편집기가 겉보기로는 정말 허름한 에디터 같아도, 한글 입력 기능뿐만 아니라 보조 입력 도구와 텍스트 필터를 생각하면 결코 만만하지 않을 것이다. 비록 저런 기능이 <날개셋> 한글 입력기의 주 개발 목표는 아니며, 편집기가 매크로 기능을 직접 제공하지는 않지만, 저런 게 매크로 자동화 기능이나 마찬가지이다.

3.
다음 버전은, 이젠 진짜로 한자 관련 시스템을 제발 업그레이드 좀 해야겠다. 번호는 6.7로 계획했다. <날개셋> 한글 입력기 개발 역사상 최초로 버전 번호에 7이 들어갈 예정.

일대일로만 가능하던 한자 후보 변환을 다대다로 확장하여 단어 단위 한자 변환 기능을 넣고, BMP 영역만 취급 가능하던 각종 한자 처리 시스템을 surrogate까지 지원하도록 확장한다.
지금 옵션이 달랑 3개밖에 없어서 황량한 '편집기 계층' 제어판 대화상자에는, '가능하면 글자 대신 단어 단위로 한자 변환', 그리고 'BMP뿐만 아니라 surrogate 영역 한자도 사용' 이라는 한자 관련 옵션이 최소한 두 개 더 추가될 예정이다.

그리고 다중 candidate를 도입한다. 이건 이번 6.5에서도 터닦기 작업은 해 놨다.
특수글쇠를 보면 한자 후보 기능 글쇠가 예전처럼 하나만 있는 게 아니라 4개가 존재하는데,
1번 default candidate은 전통적인 한자나 초성 특수문자인 반면, 2번부터 4번까지는 customize 가능한 다른 후보 변환을 할 수 있게 하는 것이다. 가령, 한자 변환 대신 구결 변환을 넣는다거나 하는 식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날개셋> 고급 입력기'뿐만이 아니라 기본 입력기도 후보 데이터의 사용자 정의의 폭이 크게 넓어진다는 뜻이다. 물론 이미 후보 데이터 편집 기능을 갖추고 있는 '고급 입력기' 역시 늘어난 후보 개수에 맞게 그 구조가 확장되어야겠지만 말이다.

한자 키는 예전과 같은 1번 candidate이지만, Shift+한자는 2번 candidate를 배당하면 된다. 아직 터닦기만 해 놓고 그 기능이 실제로 구현되지는 않은 6.5에서는, 여전히 1번 candidate만 사용 가능하다.

끝으로, 장기적으로는 <날개셋> 편집기의 한자 변환 대화상자도 지금의 외부 모듈과 같은 UI로 바꾸려는 계획이 세워져 있기도 하다.

이런 식으로 한자 시스템 업그레이드는 여러 대규모 작업들이 한데 얽혀 있는 '군'(group; family)을 이루고 있다. 작업의 일부만 해내도 프로그램 버전이 최하 0.1 이상은 충분히 올라갈 수 있다.
치밀한 계획을 세워야 하고, 프로그램 API가 크게 바뀔 수도 있는 장기전을 감수해야 할 수도 있기 때문에, 이걸 지금까지 선뜻 추진하지 못한 것이다. 이제 6.5 다음 버전에서는 할 수 있겠지.

그리고 부가적으로는 보조 입력 도구 쪽도 편의 기능을 강화할 예정.
예를 들어, 화면 키보드에서 마우스 클릭만으로 Shift 윗글쇠를 입력할 수 있게 하는 것 말이다.
다음 버전인 6.7(가칭)의 개발 방향· 테마는 이런 식으로 이미 다 잡혀 있다.

Posted by 사무엘

2012/01/06 08:18 2012/01/06 08:18
Response
No Trackback , 12 Comments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623

Trackback URL : http://moogi.new21.org/tc/trackback/623

Comments List

  1. 불여우 2012/01/06 14:20 # M/D Reply Permalink

    혹시 커스터마이즈가 가능해지면 "화살표"라고 입력하고 한자 변환하면 →←↑↓등 화살표 관련 특수문자가 변환 후보에 나오게 할 수도 있는 건가요?

    1. 사무엘 2012/01/06 16:37 # M/D Permalink

      네, 지금처럼 일대일에 국한되지 않고 다대다 글자수에 대응하는 후보 변환이 지원될 것이기 때문에 그런 것도 가능해지지요.
      하지만 TSF A급 환경 한정입니다.

  2. 팥알 2012/01/09 14:20 # M/D Reply Permalink

    사무엘님 의도에 맞는지는 모르겠지만,
    사용자정의 조합 기능을 통하여 어느 글쇠를 전환 글쇠로 한 번 또는 여러 번 먼저 누르고
    다른 일반 글쇠를 문자를 넣는 시도를 3-2011 자판의 특수기호 확장안에서 해 보았습니다.
    (예: 한글 조합 상태가 아닐 때 왼쪽 ㅗ를 친 다음 ㄱ을 치면 ㉠이 들어가는 식)

    윗글쇠나 콘트롤, 알트를 쓰는 것처럼 두세 글쇠를 함께 누르는 방식은 손에 있거나 손 기능이 약한 이들이 어려움을 겪을 수 있으나, 순차 입력을 통하여 글쇠를 전환하면 장애인들에게도 나쁘지 않을 것 같습니다.
    다만 한글 낱소리도 글쇠 전환으로 넣을 수 있으면 옛한글 낱소리를 넣을 공간도 크게 늘어나는데, 그렇지 못한 것이 아쉽습니다. 옛한글 자판을 짜려고 낱자 처리를 통한 편법을 써 보았지만, 첫/가운데/끝소리를 구분해야 하는 한계에 부딪혔습니다.
    사용자정의 조합의 범위를 한글 낱소리까지 확대하거나 순차 입력으로도 글쇠 전환을 할 수 있게 되면 좋겠습니다.
    아니면 글쇠 전환에 쓸 수 있는 일회성 상태 변수가 들어갔으면 합니다.

    1. 사무엘 2012/01/09 19:27 # M/D Permalink

      의견 주셔서 대단히 고맙습니다. ^^
      기본 입력 스키마는 기능 설계상 지원 범위가 일단 문자· 숫자· 기호 47개 글쇠의 일반적인 '누름'입니다.
      거기에다 액세서리급으로 이번 버전에서 임의의 글쇠 인식이 추가되었지요. 하지만 여기까지가 끝입니다.

      이 범위를 넘어서는 더 전문적인 글쇠 인식.. 순차 인식이나 더 복잡한 글쇠 조합은 현재 '동시입력 인식 스키마'라고만 되어 있는 더 전문적인 입력 스키마의 영역으로 맡길 예정입니다. 7.0 정도 가면 실현될지도 모르겠네요.

      또한 사용자 정의 조합과, <날개셋> 한글 입력기가 내부적으로 조합으로 인식하는 한글 사이를 더 부드럽게 연결하는 것도 제가 필요성을 충분히 인지하고 있는 숙제입니다. 이게 가능해지면 예전에 아래아한글 97에서 잠깐 있었다 지금은 없어진 '한글 발음으로 일본어 입력하기' 같은 것도 바로 가능해질 것입니다.

      '한글 낱소리도 글쇠 전환으로 넣을 수 있으면' ... '글쇠 전환에 쓸 수 있는 일회성 상태 변수'는 무슨 뜻인지 이해가 잘 안 되네요.

    2. 팥알 2012/01/09 20:42 # M/D Permalink

      '한글 낱소리도 글쇠 전환으로 넣을 수 있으면'
      이건 사용자정의 조합에서 한글 낱소리를 넣지 못하여 아쉽다는 뜻이었습니다.

      제가 생각한 '글쇠 전환에 쓸 수 있는 일회성 상태 변수'는 전환용 글쇠를 눌렀을 때 잠시 유효한 값으로 바뀌었다가 다른 글쇠나 누르고 나면 바로 초기값(0)으로 되돌아가는 변수입니다.
      신세벌식 같은 자판을 구현할 때에 상태변수 T나 D~F를 쓰듯이,
      전환용 글쇠를 막 눌렀을 때에만 유효한 값을 갖는 상태 변수를 둘 수 있으면 배열을 짜는 이의 재량으로 순차 입력을 통한 글쇠 전환 기능을 구현할 수 있겠다 싶어 꺼내 본 이야기입니다.

    3. 사무엘 2012/01/10 10:32 # M/D Permalink

      이제야 알겠습니다.

      사용자정의 조합에서 한글 낱소리를 넣지 못하여 아쉽다는 뜻
      → 이게 제가 앞에서 언급했던 개념인 것 같네요. 사용자 정의 조합이 '조합 가능한 날개셋문자로서의 한글 낱자'도 넣을 수 있게... 그지요?

      말씀하신 정도의 변수 조작은, 역시 기본 입력 스키마를 초월하는 고급 스키마에 들어가는 기능으로 추후에 논의될 듯합니다. ^^;;

    4. 팥알 2012/01/10 13:22 # M/D Permalink

      네, 그런 뜻이었는데 제 덧글에 앞뒤가 없었네요.^^

  3. 백 정수 2012/02/10 22:22 # M/D Reply Permalink

    김 용묵님 안녕하세요^^

    오랜만입니다.

    날개셋 옛날 버젼을 가지고 다니면서 썼는데

    꾸준히 업데이트 해 오셨군요..

    정말 감사합니다.


    실례를 무릅쓰고 한 가지 질문을 하고 싶은데요

    제가 이중모음을 정석대로 쓰고싶은데 그게 아무리 해도 안 되네요.

    다른 설정은 문제가 없는 것 같고, 글쇄배열에 9와 / 자리에 있는 조합용 모음과

    v, b 자리에 있는 단모음에 같은 코드가 있어서 그런 것 같습니다.

    이 것을 수정하고싶은데 제가 지식이 부족하여 잘 모르겠네요..

    현재 둘 다 43과 21번이 배열되어 있습니다

    옛날에는 ㅗ와 ㅜ가 파란색으로 보였는데

    지금은 그냥 까만색으로 보이네요;


    --------------------------


    아 죄송합니다;;

    빠른 설정에서 설정을 하니까 나왔네요..

    1. 사무엘 2012/02/10 23:12 # M/D Permalink

      백 정수 님! 옛날 제로보드 시절 이래로 이곳 블로그에서는 처음 뵙네요. 반갑습니다. ^^
      음, 지금까지 이중모음 정석을 쓰고 싶었는데 모르고 지내셨나요..;; 빠른설정은 3.0 버전 이래로 바뀐 게 거의 없이 있던 기능입니다. ㅎㅎ
      제 프로그램은 자동 업데이트 기능이 없기 때문에, 홈페이지에 안 들르시는 분은 한없이 옛날 버전을 쓰고 있을 수도 있겠습니다.

  4. 백 정수 2012/02/15 03:39 # M/D Reply Permalink

    답변 감사합니다^^

    항상 이중모음 정석대로 쳤는데, 언젠가부터 정석대로 안 쳐도 조합이 되더라구요..

    혼자서 고민했네요 ㅎㅎ

    최신 버전 깔았습니다.

    오류도 없고 정말 좋네요^^

    2005년 말에 군대 간 이후로 즐겨찾기가 다 없어져버렸었는데

    인터넷에 이름 검색을 하니까 바로 나오더군요^^

  5. AhnJY 2012/07/12 08:08 # M/D Reply Permalink

    자판을 외국어와 같이 사용중입니다. ALT+SHIFT 로 언어 전환을 하고 있는데....
    3벌식으로 변경하면 "A" 쿼티 자판부터 나옵니다. "한" 자판으로 나오게 고정할 수는 없는지요..?
    어딘가 옵션이 있을 껏 같은데 초보자 입장에서 설정법이 좀 어렵네요..
    마지막으로 세벌식 날개셋 개발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정말 감사하게 쓰고 있어요..

    1. 사무엘 2012/07/12 08:50 # M/D Permalink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
      모든 프로그램들이 처음 시작할 때 영문 모드로 시작하듯, 입력 언어를 전환한 뒤에도 기본 모드는 영문(더 정확히 표현하면 입력 프로그램이 글쇠를 가로채지 않는 기본 모드)으로 시작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 동작을 임의로 바꿀 수는 없습니다.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1300 : 1301 : 1302 : 1303 : 1304 : 1305 : 1306 : 1307 : 1308 : ... 1841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734031
Today:
228
Yesterday:
5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