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근황

1. 요즘 날씨도 다시 쌀쌀해져 있는데, 고단한 일과를 마치고 퇴근길에 먹는 순대와 뜨끈한 오뎅 국물이 이리도 맛있을 수가 없다. 행복이란 의외로 작은 곳에 있는 것 같다.

2. 교회에서 어느 샌가 20대 청년 중 최고령-_-에 등극하게 됐고, 여차여차 하던 끝에 20대 청년부 회장으로 당첨. 예배 전 찬양 인도에(부를 찬송을 완전히 내 마음대로 선곡 가능), 교회 홈페이지 운영자 권한 등, 한 교회에서 4년이 넘게 오래 정착해 있으니 점점 권력(?)도 생기고 역할도 커지고 있다.

3. <날개셋> 한글 입력기 버전업을 계속하고 싶은데... 요즘은 관심사가 여기저기 쏠리고 개인 신상의 변화도 있고 해서 영 작업이 안 되고 있다. ㅜ.ㅜ 최근에 스타크래프트 2에서 한글 입력이 잘 안 된다는 보고가 들어와 있지만 이건 뭐 프로그램 덩치가 너무 크고 게다가 계정까지 필요하니 여기서는 도저히 확인할 길이 없다. 이것만 마무리 짓고 나서 5.53 패치라도? 사실 5.52 이후로 이미 이것저것 고친 게 그래도 꽤 된다.

4. 리눅스 쪽은 한글 입력기조차도 EXE 프로세스라는 게 굉장히 인상 깊다. 과거 윈도우 3.1이 그랬었다. 간단하게 실행했다가 종료가 되는 덕분에, 이것저것 고쳐서 테스트하기는 윈도우 환경보다 훨씬 쉬울 것 같다. 이미 실행 중인 EXE 파일을 지울 수도 있다는 것도 윈도우 세상에서는 상상할 수 없던 굉장한 충격임.
앞으로 3년 안으로 맥이나 리눅스 중 최소한 한 플랫폼에다가는 <날개셋> 포팅을 완료하고 싶다. 그런데 XIM이라는 입력 프로토콜 자체가 이미 너무 구닥다리가 되어서, 앞으로 딴 걸로 바뀐다는 말이 있는데 사실인지?

5. 내 홈페이지에서 내 소개와 <날개셋> 한글 입력기와 관련된 페이지만은 영문과 일본어 버전도 만들까 생각 중이다. 특히 한글 입력기의 경우, 이미 일부 일본인들 사이에서도 알려져 있다. 일본어는 보통 로마자 표기 발음으로 입력하기 때문에 그들은 한글도 로마자 발음으로 입력하는 방식을 원하고 있으며, 내 프로그램이 그에 대한 좋은 솔루션을 제공하기 때문이다.

Posted by 사무엘

2010/03/18 09:09 2010/03/18 09:09
Response
No Trackback , 6 Comments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214

Trackback URL : http://moogi.new21.org/tc/trackback/214

Comments List

  1. 정 용태 2010/03/20 20:34 # M/D Reply Permalink

    5번 하니 일본의 ATOK라는 입력기가 생각나네요 ^^ 유료로 판매하고 있으며 세심한 사용자 중심의 기능과 함께 역사도 깊고 일본어 입력의 편의성에서 선도해나가는 업체로 알고 있습니다. 다양한 모바일 기기를 지원하기도 하고요. 한글의 로마자 입력은 아래아한글에서 써본적이 있는데 기능이 좀 마음에 안들었던 기억이..

    1. 사무엘 2010/03/21 06:02 # M/D Permalink

      IME 자체가 상업용 소프트웨어로 존재한다니, MS 기본 IME보다 무엇이 더 좋은지, 어떤 기능이 있는지 정말 궁금합니다. 모바일이라..
      말씀하신 대로 한글 로마자 입력은 현재 '윈텔' 환경에서는 날개셋 말고는 아래아한글밖에 가능하지 않고요. 97 때부터 꽤 표준 로마자 표기법과 비슷한 방식의 입력이 지원되기 시작했습니다.

  2. 김재주 2010/03/21 10:21 # M/D Reply Permalink

    스타크래프트2 로비에서 한글 입력이 안 되는 현상은 저도 확인했습니다.

    다만, 현재 윈도우 7을 쓰는 컴퓨터에서는 날개셋과 MS IME를 불문하고 같은 오류가 발생하고 있으므로, 이는 아마도 스타 2의 문제일 가능성이 크다고 봅니다.

    1. 사무엘 2010/03/21 13:38 # M/D Permalink

      저도 보아하니 제 프로그램 문제는 아닌 것 같은데, 윈도우 XP에서는 MS IME는 괜찮은데 제 입력기만 오작동한다는 식의 얘기도 있어서 미심쩍더군요. 재주 님 메일은 잘 받았고, 그 문제도 조만간 확인해 보겠습니다.

  3. 김 기윤 2011/01/09 08:06 # M/D Reply Permalink

    매우 오래된 글을 읽다 보면, 달성하지 못한 목적도 자주 보입니다. 5. 라던가. (.....)

    1. 사무엘 2011/01/09 22:29 # M/D Permalink

      그러게요. 음, 프로그램 관련 문의 게시판 & 영어· 일본어 홈페이지는 아직까지 미해결 숙제군요.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1657 : 1658 : 1659 : 1660 : 1661 : 1662 : 1663 : 1664 : 1665 : ... 1841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734575
Today:
266
Yesterday:
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