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

중구, 용산구: 서울 시청, 청계천, 명동, 서울 역, 남산과 남산 타워가 떠오르는 곳으로, 가히 서울의 심장부라 할 수 있다. 종로구까지 포함해서 서울 도심은 지하철 1~5호선이 한데 거미줄처럼 만나고 얽히는 지역이기도 하다.

종로구: 역시 역사가 가장 길고 가장 서울스러운 곳이다. 국도 6호선의 일부인 종로 n가, 경복궁, 청와대, 정부 종합 청사, 각종 국가 대사관 등. 그렇지만 평창동, 부암동 등 북쪽으로 도저히 서울 같아 보이지 않은 산기슭 외곽 지대도 행정 구역상으로는 종로구이다. ^^

※ 1 (의정부, 양주, 포천)

노원구, 도봉구: 서울 북부의 베드타운이라는 것밖에 기억이.. -_-

강북구, 성북구: 역시 집이 여기 있는 사람이 아니면 정보 없음. ㄲㄲ 성북구에는 상당한 부촌도 있다고 하던데.

※ 2 (구리, 남양주)

동대문구: 서울 도심과 가깝고 천호대로와 청량리 역 등 교통도 꽤 괜찮은 편인데도 불구하고, 은근히 후져 있고 딱히 명소가 생각나지 않는다. 뭐 이제 전농 지구 같은 곳은 재개발이 된다고 하니까 기대해 본다.

광진구: 한강 근처인 남쪽의 건대입구-강변 구간 말고는 그렇게 존재감이 느껴지지 않는 곳. 그나마 지하철 7호선 덕분에 교통이 편리해졌다. 워커힐과 구리로 가는 길이 여기에 있다.

중랑구: 광진구보다도 더욱 존재감 없다. 여기도 서울 인증? 강변북로, 지하철 7호선과 6호선, 그리고 중앙선이 이곳을 통과한다.

성동구: 한양대 말고는 별로 기억나는 게 없다.

※ 3 (하남, 광주)

송파구: 서울 올림픽과 관련하여 매우 유명한 곳이고 몽촌 토성과 올림픽 공원도 있는 곳이다. 잠실 역은 이제는 롯데 역으로 불려야 하지 않을까 싶다.

강동구: 지하철 5호선이 개통하기 전엔 과연 서울이라 불릴 수 있는 곳이었을까 싶다.

※ 4 (성남, 용인)

서초구: 내가 아주 어렸을 때부터 서울에서 존재를 가장 먼저 인식한 곳이다. 그 이유는 다음과 같다.
첫째, 학생들의 영원한 친-_-구인 EBS, 한국 교육 개발원(탐구생활 등)이 이곳에 입주해 있어서
둘째, 자동차로 서울로 입성하는 주 관문이 경부 고속도로이고 각종 나들목(양재 IC, 반포 IC 등)이 여기 일대에 있으므로

강남구: 197, 80년대에 서울시의 적극적인 육성 정책 덕분에 이곳은 사대문 안 서울 도심을 능가하는 금싸라기 부도심 땅으로 변모했다. 한밭에 불과하던 대전이 경부선 철도 덕분에 팔자 폈다면, 서울 강남을 발전시킨 건 단연 지하철 2호선일 것이다.
강남구는 지하철 2, 3, 7, 9호선에 분당선까지 가로/세로 바둑판 형태로 지나며, 역 수가 이미 20개가 넘는다. 테헤란 밸리 같은 업무 지구도 있고 타워팰리스 같은 부촌도 있지만, 3호선 종점 근처의 외곽(일원, 수서 같은)은 그저 아파트만 잔뜩 있는 베드타운이기도 하며, 역세권에서 한참 벗어난 남쪽에는 심지어 그린벨트 마을도 있고 판자촌도 있다. 서울 강남구의 모습은 이처럼 다채롭다. 이 일대에는 대학이 없으며 철도를 이용하기도 난감하다.

※ 5 (안양, 과천, 의왕, 안산, 군포, 수원)

동작구: 국립 현충원, 중앙대, 숭실대.. 끗. 9호선 개통 덕을 좀 봤다. 그러고 보니 노량진도 동작구 소속인데 동작구 같지가 않고 영등포구인 것 같다. 노량진은 1호선이 철도를 담당하고 9호선이 고속버스 터미널과 공항을 양 옆으로 연결하는 덕분에 교통이 굉장히 편하다.

관악구: 서울대, 신림동 고시촌, 난곡동 말고는 생각나는 게 없다. 그렇게 잘 산다는 느낌은 안 드는 곳이다.

금천구: 인접 구들과는 죄다 산으로 가로막혀 있으니 과연 여기가 서울이 맞나 싶다. 경부선 철도와 비행기(김포 공항에 착륙 예정인)를 모두 볼 수 있는 곳이어서 좀 시끄러울 것 같다.

※ 6 (인천, 부천, 김포, 광명, 시흥)

영등포구: 여의도(메이저 방송국, 63빌딩, 순복음 교회)와, 철도 영등포 역 덕분에 인지도가 있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구시가지여서 좀 도로가 좁고 오거리 육거리에 꼬질꼬질하다는 느낌도 든다.

구로구: 경인선으로 서울과 부천을 연결하는 경계에 있는 곳이다. 구로 역 말고는 그렇게 존재감 없음.

강서구: 김포 공항과 마곡 지구가 있는 곳. 지하철 5호선과 9호선(특히 염창동 일대)이 생명선이다.

양천구: 2호선 까치산 지선과, 부촌인 목동 말고는 기억나는 게 없는 좁은 곳

※ 7 (파주, 고양)

마포구, 서대문구: 연세대, 이화여대, 홍익대, 서강대 등 걸출한 2호선 라인 대학들이 입주해 있는 곳이다. 월드컵 경기장도 이 일대. 종로 쪽만큼이나 전통적인 서울 냄새가 난다.

은평구: 서울 서북부의 베드타운. 지하철 6호선에게 감사해야 할 것이다. 은평 뉴타운 떡밥은 어찌 되었는지?

눈치 챈 분도 있겠지만, 번호는 해당 권역에 대응하는 서울 시내버스의 번호를 의미한다.

Posted by 사무엘

2010/09/10 12:32 2010/09/10 12:32
Response
No Trackback , No Comment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370

Trackback URL : http://moogi.new21.org/tc/trackback/370

Leave a comment
« Previous : 1 : ... 1492 : 1493 : 1494 : 1495 : 1496 : 1497 : 1498 : 1499 : 1500 : ... 1810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21/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670225
Today:
318
Yesterday:
5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