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revious : 1 : ... 8 : 9 : 10 : 11 : 12 : Next »

펭귄표 통조림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본인에게 펭귄표 통조림에 대한 추억은 꽤 길다.

웬지 좀 후지게 생긴 디자인에, 상표는 나름 귀여운 컨셉인 펭귄. -_-;;
주로 고등어나 꽁치 통조림이고 무슨 과일도 주스가 아닌 통조림으로 팔았던 것 같다.

스팸이나 참치 통조림과는 영 다른 인상 때문에 어렸을 때부터도 기억하고 있었다. 특히 다른 어지간한 가공 식품과는 달리 이 브랜드는 CF로는 전혀 접한 적이 없었으므로.
저런 거 사는 사람이 있을까? 회사가 아직 존재하나 궁금했는데 꽤 최근까지도 존속해 있었고, 본인도 대학 시절 이후 혼자 살면서 이 고등어/꽁치/과일 통조림을 몇 번 맛본 적이 있었다.

하지만 지난 2008년 12월, 미국 발 금융 위기 크리가 터진 때와 비슷한 시기에 회사는 드디어 부도 나고 완전히 망한 것을 이제야 확인했다.
사실, 사운이 기울기 시작한 건 21세기부터이다. 국민들의 소득과 생활 수준이 올라가면서 웰빙, 웰빙 하지 지극히 군용품스러운-_- 통조림에 대한 수요가 예전에 비해 줄었기 때문이다.

회사가 망한 지 1년이 넘었으나, 통조림은 그 특성상 유통 기한이 꽤 길기 때문에 아직도 제품이 시중에 유통되는 경우가 있다. 유통 기한이 2011년인 것도 있다. 하지만 머지않아 그 펭귄 상표가 찍힌 통조림은 더 볼 수 없게 될 것이다.

사실 펭귄표 통조림을 만든 이 회사는 무려 1966년에 국영 기업으로 시작하여 전성기엔 가히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통조림 회사였다. 펭귄이라는 브랜드로 워낙 유명해져서 1988년에 회사 이름까지 펭귄 종합 식품으로 바꿨었다. 한때는 " '진로' 하면 소주 회사 아냐? 저기가 이 통조림하고도 관계가 있나?" 의문이 든 적이 있었는데 기억이 맞다. 1990년대에는 진로 그룹에 인수된 적이 있기 때문이다.

지금은 인터넷을 검색해 보면 내용물이 너무 부실하다거나 심지어 이물질까지 나왔다는 식으로 제품에 대한 불만글도 없지는 않지만, 어쨌든 펭귄표 통조림에 대해서 본인과 비슷한 추억을 지니고 있는 사람들도 제법 있는 모양이다. 펭귄 브랜드와 공장 시설은 관련 업종이라 할 수 있는 참치 통조림으로 유명한 사조나 동원 같은 회사로 넘어갈 것으로 보인다. 통조림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이 제품을 아직 볼 수 있을 때 눈여겨보도록 하자.

Posted by 사무엘

2010/03/10 21:28 2010/03/10 21:28
Response
No Trackback , a comment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207

개그 만화 일화 4기

정확하게는 4기가 아니고 플러스라고는 하는데,
1화는 재미있게 잘 봤습니다.

과거 씰이라든가 종말, 서유기, 번뇌, 축시의 참배 같은 참신한 히트작은 아니지만,
개그 만화의 필수 요소를 골고루 갖춘 지극히 개그 만화스러운 작품이라 할 수 있습니다.

필수 요소가 뭐냐고 물으신다면,
역사 패러디, 라이벌, ‘쿵~ 따 쿵쿵따~’ 배경 음악, 상대방에 대한 개멸시, 엽기적인 필살기-_-, 개그 만화 특유의 언어 유희, 엽기적인 반전과 어설픈 해피엔딩, 거기에 약간의 변태-_- 코드....

개그 만화가 이런 부류의 만화라는 걸 알리기에는 손색이 없는 구조입니다. ^^;;;

르누와르 로켓에 폭소 작렬.. ㅜ.ㅜ

아무리 라이벌 화가가 얄밉기로서니, 토끼 두 마리에게 구타-_- 당하는 모습으로 자기 그림에다 그려 넣다니.. ㅠ.ㅠ 모 지인의 옛날 닉네임이 생각나네요. ㅋㅋㅋㅋ

이번 기의 OST도 정말 우리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아스트랄한 가사로 등장했는데, 1~3기의 관행을 깨고 이번엔 음악이 단조에서 장조로 바뀌었습니다.
2화는.. 이모코와 쇼토쿠 태자 3기 3화 재탕이던데,
4기 3화는 어떤 내용일지 기다려 봅니다.

Posted by 사무엘

2010/01/19 23:17 2010/01/19 23:17
Response
No Trackback , No Comment
RSS :
http://moogi.new21.org/tc/rss/response/151

« Previous : 1 : ... 8 : 9 : 10 : 11 : 12 : Next »

블로그 이미지

철도를 명절 때에나 떠오르는 4대 교통수단 중 하나로만 아는 것은, 예수님을 사대성인· 성인군자 중 하나로만 아는 것과 같다.

- 사무엘

Archives

Authors

  1. 사무엘

Calendar

«   2021/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Site Stats

Total hits:
1674369
Today:
31
Yesterday:
622